'산초는 내쫓고, 래시포드는 벌금?' 텐하흐 차별 대우한 이유는

우리 카지노, 카지노 게임 사이트, 카지노 먹튀 검증
일간인기글
주간인기글
월간인기글
글이 없습니다.
홈 > 커뮤니티 > 스포츠 뉴스
스포츠 뉴스

'산초는 내쫓고, 래시포드는 벌금?' 텐하흐 차별 대우한 이유는

최고관리자 0 1282 0 0
에릭 텐하흐 감독은 왜 선수들의 문제에 다른 처분을 내렸습니다

텐하흐 감독은 래시포드 문제에 대해서는 강한 징계 대신 벌금과 함께 "내부 문제다. 내가 처리할 문제다"라고 기자회견에서 밝히며 일을 키우지 않겠다는 태도를 보였습니다.

맨유는 올 시즌 팀의 부진과 더불어 선수들 문제로 큰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리그 4라운드 아스널전 당시 텐하흐는 산초의 명단 제외에 대해 "산초가 명단 제외된 이유는 훈련에서의 퍼포먼스가 좋지 않았기 때문이다.

시즌 초반 문제를 일으켰던 선수는 제이든 산초였습니다.

그래서 산초를 선택하지 않았다"라고 밝혔습니다.

산초는 텐하흐의 발언을 개인 SNS를 통해 공개 반박했다. 이후 산초는 텐하흐 감독과의 불화로 1군에서 배제가 되였습니다.

구단과 동료들의 화해 제안에도 두 사람의 갈등은 봉합되지 못했고, 결국 산초는 겨울 이적시장을 통해 친정팀 도르트문트 임대를 떠났습니다.

산초가 잠잠해지자 문제를 일으킨 선수는 팀 에이스 마커스 래시포드였습니다.

래시포드는 지난 FA컵 4라운드 뉴포트카운티와의 경기를 앞두고 클럽 방문과 음주 논란이 알려지며 맨유 팬들을 실망시켰다.

올 시즌 경기력까지 부진한 상황이었기에 팬들의 원성은 하늘을 찔렀다.

0 Comments